영광군 천일염 4천t 수매…가격·수급 안정

전남 영광군은 7월 29일부터 10일까지 천일염 4천t을 수매했다.

식습관의 변화로 천일염의 소비량이 지속해서 감소하고 재고량이 증가하는 등 천일염 산업이 전반적으로 경쟁력이 약화하는 데 따른 것이다.

7월 말 수매를 시작으로 1포대(20㎏) 가격 2천500원, 8월 말 3천400원, 9월 초 3천700원, 10월 초 4천500원으로 가격과 수급이 안정화하는 성과를 내고 있다.

군은 수매 전 올해 초부터 천일염 가격 동향 분석, 물량 배정, 대행 기관 운영 방법, 수매 기간 등을 면밀히 검토했다.

또 수매제 대행 기관으로 수협을 선정하고 수협과 천일염생산자협의회 양측이 사업을 원만히 추진할 수 있도록 힘썼다.

김준성 영광군수는 "천일염 수매제를 확대할 계획이며 향후 수출시장 개척, 천일염 홍보정책 등 다양한 대책을 발굴해 천일염 산업을 보호하고 세계 시장 속으로 한 걸음 나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