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움은 때론 오해를 만든다' 카피
디자인 내새워 'SM6' 판매 증진 안간힘
사진=르노삼성자동차

사진=르노삼성자동차

르노삼성자동차가 자사 인기 세단 SM6 판매 증진에 마케팅 역량을 쏟아붓는다.

르노삼성은 신규 캠페인과 TV 광고를 통해 SM6 판매 증진에 나선다고 10일 밝혔다. 월 20만원대 할부 구매와 옵션·액세서리 할인도 제공한다.

지난 9일 르노삼성 SM6 신규 광고가 시작됐다. 광고는 '아름다움은 때론 오해를 만든다. 모든 것을 넘어선 아름다움' 이라는 카피를 통해 SM6의 디자인 매력을 보여준다.

글로벌 자동차구매 조사업체 NCBS의 2018년 중형세단 구매자 조사결과에 따르면, 구매자들은 SM6를 선택한 가장 큰 이유를 외관으로 꼽았다. 2016년 출시 이후 13만대 이상 판매된 결정적 요소가 디자인이라는 의미다.

르노삼성은 지난 7월 상품성을 높이고 가격은 내린 2020년형 SM6를 출시했다. 주행성능과 멋을 함께 추구하는 고객들을 위해 별도 드레스업 튜닝이 필요 없는 스포티 옵션 ‘S-룩 패키지’를 새로 선보였고 최상의 품질을 원하는 고객들을 위해 최상위 플래그십 브랜드 ‘프리미에르’ 트림을 추가했다.

구매 혜택도 마련됐다. 르노삼성은 월 20만원대 금액에 SM6를 구매 할 수 있는 스마트 바이백 할부를 제공한다. 옵션과 액세서리는 최대 250만원까지 지원 받을 수 있고 TCe 모델에는 200만원 추가 할인도 제공된다.

김태준 르노삼성 영업본부장은 “이번 신규 캠페인을 통해 SM6의 아름다움을 재조명하고 고객들이 다시 한번 주목하게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오세성 한경닷컴 기자 sesu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