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 간편식 '가성비' 높였더니 매출 16%↑

편의점 CU는 간편식 용량을 늘려 '가성비'(가격 대비 성능)에 집중한 결과 올해 3분기 월평균 매출이 전년 대비 16% 상승했다고 9일 밝혔다.

3분기 간편식 월평균 매출은 1∼2분기보다는 7.1% 늘었다.

특히 제품군 구성을 늘린 샌드위치의 매출 신장률이 31.3%로 전년 대비 가장 높았다.

주먹밥 15.1%, 김밥 18.4%, 햄버거 20.8%도 매출 신장 목록에 이름을 올렸다.

CU는 "간편식 특성에 따라 가성비 개선 방향도 차별화하고 있다"며 "도시락은 주메뉴 중량을 강화했고, 김밥과 삼각김밥은 토핑의 양을 늘렸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