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트럭코리아, 1997년 1호차 출고
2만5000번째 차량은 FMX덤프트럭
김영재 볼보트럭코리아 대표이사(오른쪽)가 2만5000번째 출고 차량인 볼보 FMX덤프트럭 구매 고객 김혜경씨(가운데)와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볼보트럭코리아

김영재 볼보트럭코리아 대표이사(오른쪽)가 2만5000번째 출고 차량인 볼보 FMX덤프트럭 구매 고객 김혜경씨(가운데)와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볼보트럭코리아

볼보트럭코리아가 국내 수입 상용차 브랜드 최초로 누적 판매대수 2만5000대를 돌파했다고 8일 밝혔다.

볼보트럭코리아는 1997년 국내 1호차를 출고하고 10년만인 2007년에 5000호, 2012년에 1만호 출고를 기록했다. 이후 3년만인 2015년 10월에 1만5000호, 2017년 6월 2만호 출고를 달성한 바 있다.

2만5000번째 차량은 건설장비 트럭인 볼보 FMX 덤프트럭이다. 볼보코리아는 지난 7일 경기도 평택 볼보트럭 종합출고센터에서 구매 고객인 김혜경씨를 초청해 차량 출고식을 진행했다. 볼보트럭코리아는 이 자리에서 김혜경씨에게 소정의 기념품을 전달했다.

김영재 볼보트럭코리아 대표이사는 “볼보트럭코리아 설립 20주년이던 지난 2017년 2만 번째 트럭 출고식이 유독 기억에 남는데, 2년여 만에 2만5000번째 트럭을 인도하게 되어 무척 기쁘다”며 “고객들이 신뢰할 수 있는 비즈니스 파트너로서의 역할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세성 한경닷컴 기자 sesu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