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 149만원에 G70·G80·G80스포츠 중 최대 2회 교체
-매월 72시간 동안 G90까지 이용 가능
-내년 5월 초까지 7개월 연장 운영


제네시스 브랜드가 전 제품군을 이용할 수 있는 구독 프로그램 '제네시스 스펙트럼'을 내년 5월 초까지 7개월 연장 운영한다고 4일 밝혔다.

제네시스 스펙트럼은 현대캐피탈 딜카와 중소 렌터카 회사들과 협업으로 출시한 월 구독형 프로그램으로 계약기간 동안 월 구독료만 지불하면 본인이 원하는 차를 골라서 이용할 수 있는 모빌리티 서비스다.

제네시스, '월 148만원' 구독 프로그램 연장 운영


서비스의 월 구독료에는 각종 세금이나 보험, 기본 정비 서비스가 포함되기 때문에 별도의 비용이 들어가지 않는 게 특징이다. 매월 149만원의 구독료를 내면 G70와 G80, G80스포츠 3개 제품 중 매월 최대 2회씩 바꿔 탈 수 있다. 또한 G90까지 이용할 수 있는 무료 시승 혜택도 제공한다. 특히 이달 11일부터는 기존 구독자들의 의견을 반영해 무료 시승 이용 시간을 기존 48시간에서 72시간으로 확대 운영할 예정이다.

회사는 구독형 프로그램에 대한 시장의 많은 관심과 대기자들의 수요를 대응하기 위해 운영 기간을 7개월 연장하기로 결정했다. 시범 프로그램임에도 불구하고 지난해 12월 런칭 이후 2개월 만에 누적 가입 회원은 1,300명, 구독 대기자는 약 360명이라는 게 제네시스의 설명이다.

김성윤 기자 sy.auto@autotimes.co.kr

▶ 코닉세그부터 파가니, 부가티까지 수퍼카 국내 상륙
▶ 볼보차, 엔진 옆에 짐 싣는 '프렁크' 공간 선봬
▶ [하이빔]현대차는 왜 하늘 길을 선택했나
▶ 세그웨이서울, 나인봇 맥스 펀딩 당일 500대 돌파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