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보증기금, 석·박사 연구원 창업 활성화

기술보증기금은 한국나노기술원, 한국식품연구원, 재료연구소 등 3개 연구기관과 ‘연구기관 기술사업화 지원 플랫폼(R-테크밸리)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사진)’을 맺고 석·박사 연구원 창업 지원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고 2일 발표했다.

기보는 협약 기관에 재직 중이거나 퇴직 후 2년 이내인 연구원이 보증을 신청하면 △보증·투자 등 금융 지원 △기술이전 △기업공개(IPO) 지원 등을 통해 연구소의 우수한 기술을 사업화하는 데 필요한 모든 과정을 복합 지원하기로 했다.

김영준 기보 이사는 “연구기관의 보유 기술을 활용한 우수 인력의 창업을 촉진해 혁신 창업 활성화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심성미 기자 smshim@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