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루 수출관광진흥청과 주한페루대사관, 무역대표부가 공동 주관하는 ‘제3회 페루 패션 박람회(PERU MODA)’가 오는 22일 서울 역삼동 라움 3층 갤러리홀에서 열린다.

페루산 알파카(낙타과 동물)의 우수성을 알리는 목적의 이 행사는 한국을 시작으로 중국 일본에서 순차적으로 열릴 예정이다. 페루 알파카 전문업체 12개 기업이 참가해 국내 패션기업들과 비즈니스 상담을 할 계획이다. 행사 당일엔 쇼룸을 운영하면서 알파카 소재로 만든 의류와 액세서리, 생활소품 등 250여 개 제품을 전시한다. 누구나 무료로 참가할 수 있다. 에릭 가르시아 페루 수출관광진흥청 한국사무소 대표는 “올해도 국내 기업과 페루 기업이 활발한 협업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민지혜 기자 spo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