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가네, 수도권본부 출범…"경기 서남부권 집중 공략"

김밥 프랜차이즈 김가네는 수도권본부를 출범했다고 9일 밝혔다.

김가네 수도권본부는 사무실을 경기도 수원시청 인근에 열었다. 인천시와 수원·용인 부평·광명·안양 등 경기도 서남부권 지역의 가맹점 관리 및 신규점 개설을 담당하게 된다.

김가네는 본사 외에 수도권본부를 마련해 가맹점주들의 효율적인 매장 운영을 도울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김가네 관계자는 "수도권본부는 다음달 수원시 중심 상권에 개점 예정인 직영점을 시작으로 경기 서남부권 공략을 본격적으로 시작한다"며 "향후 수도권본부 담당 권역을 확대하고 본부 산하의 별도 물류센터를 구축해 가맹점 물류 및 배송 지원에 집중한다는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