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사의 다양한 채널 통해 공동마케팅 활동 진행

쌍용자동차가 에어서울과 손잡고 구매자에게 무상항공권을 제공하는 등 협력 마케팅을 펼친다고 5일 밝혔다.
쌍용차, 에어서울과 공동 마케팅 펼쳐


쌍용차는 연말까지 에어서울과 협력해 기내 모니터를 통해 코란도와 베리 뉴 티볼리 프로모션을 안내한다. 또 탑승자가 해당 제품을 구매할 경우 에어서울 운영 노선 중 소비자가 원하는 노선의 왕복항공권(1매)을 무상 제공한다.

한편, 양사는 지난 8월29일 쌍용차 서울사무소에서 협약식을 갖고 긴밀한 협력을 다짐했으며, SNS를 비롯한 온·오프라인 채널을 통해 활발한 마케팅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일본차 영업사원, "다음달이 더 걱정…"
▶ 콘티넨탈, 2019 IAA에서 새 모빌리티 기술 선봬
▶ 람보르기니, 하이브리드 스포츠카 '시안' 공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