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자동차코리아, 풀체인지 신형 S60 출시
미국보다 판매가 1000만 원 가까이 낮아
더 길어지고 낮아져…안정적 주행 지원
볼보 S60 출시 / 사진 = 최혁 기자

볼보 S60 출시 / 사진 = 최혁 기자

볼보자동차코리아가 8년 만에 3세대 중형 프리미엄 세단 S60 신형을 출시했다.

볼보코리아는 27일 서울 중구 장충동 호텔신라에서 '스웨디시 다이내믹 세단' S60을 처음 공개했다.

완전 변경된 신형 S60은 전 모델보다 길이(4760mm)는 125mm 늘어났으며 높이(1430mm)는 50mm 낮아지고 폭(1850mm)은 15mm 좁아졌다.

공인연비는 복합 기준 10.8 km/ℓ에, 도심과 고속도로에서 각각 9.2km/ℓ, 13.8 km/ℓ다. 최고속도는 시속 240km이고 출발부터 시속 100km까지 가속 성능은 6.5초다. 최고출력 254마력(5500rpm), 최대토크 35.7kg·m(1500~4800rpm)의 직렬 4기통 T5 터보차저 가솔린 엔진과 8단 자동 기어트로닉 변속기가 도입됐다.

가격은 모멘텀 모델이 4760만원, 인스크립션 모델이 5360만원이다. 인스크립션 모델은 국내 사양 기준으로 미국 시장(5만3640달러)과 약 1000만원 이상 차이가 난다고 볼보코리아는 밝혔다. 더불어 5년 또는 10만㎞의 업계 최고 수준의 보증기간과 주요 소모품 무상지원도 제공한다.
볼보 S60 / 사진 = 볼보자동차코리아 제공

볼보 S60 / 사진 = 볼보자동차코리아 제공

'안전은 옵션이 될 수 없다'는 볼보 브랜드 철학에 따라 신형 S60은 플래그십 모델과 동일한 수준의 첨단 안전 시스템인 '인텔리 세이프'를 전 트림에 기본으로 제공한다. 시티 세이프티(City Safety)는 조향 기능이 추가됐고 '도로 이탈 완화 기능'과 '반대 차선 접근 차량 충돌 회피 기능', '사각지대 정보 시스템', '액티브 하이빔 컨트롤' 등 첨단 안전 기술이 모두 기본으로 장착됐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