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상선 '어린이 상선체험학교' 개최

현대상선(대표 배재훈·사진)은 지난 23일 다문화가정 어린이 30여 명을 초청해 ‘어린이 상선체험학교’를 열었다. 어린이들은 현대해양서비스 트레이닝센터에서 선박 조종 시뮬레이션을 체험했다. 현대상선 부산신항만 터미널에선 초대형 선박과 컨테이너들이 이동하는 현장을 견학했다. 이어 컨테이너선 ‘현대 자카르타호’에 올라 조종실, 기관실, 갑판 등을 둘러봤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