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6회째 맞아, 50여명 참가

볼보트럭코리아가 18일부터 21일까지 3박4일간 경기도 소재의 양평 글로벌 영어캠프에서 '2019 주니어 영어캠프'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올해로 6회째를 맞는 '여름 주니어 영어캠프'는 볼보 트럭 소비자 자녀를 대상으로 매년 진행되며, 올해는 여름방학을 맞은 초등학교생 50여명이 참가했다. 모든 프로그램은 원어민 선생님이 영어로 진행해 아이들이 자연스러운 환경에서 자신감 있게 영어로 대화할 수 있도록 돕는다.

올해는 영어 말하기 학습은 물론, 쿠킹클래스 및 코딩교육 등 다양한 체험형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또 자연 속에서 레크레이션, 체육활동, 야간파티 등을 통해 또래 친구들과 친목을 쌓고 사회성과 협동심을 익힐 수 있도록 준비했다.

둘째날에는 볼보트럭의 핵심 가치 '안전'을 실천하고자 글로벌 어린이 교통 안전 캠페인(Stop, Look, Wave)을 함께 진행했다. 안전 교육 시간에는 어린이들이 실제 볼보트럭 트랙터 트레일러의 운전석에 직접 탑승해 대형트럭의 사각지대 영역을 체험해보고 안전한 보행 습관의 중요성을 익혔다.

볼보트럭코리아, 소비자 자녀 대상 영어캠프 열어


김영재 볼보트럭코리아 대표이사는 "여름 캠프는 볼보트럭이 소비자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마련된 프로그램으로 캠프에 참가한 학생들이 잠시나마 더위를 잊고 영어 대한 자신감을 키우고 사회성과 협동심을 함양할 수 있는 즐거운 시간을 보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오아름 기자 or@autotimes.co.kr

▶ 페라리, 새로운 GT카 11월 공개
▶ 맥라렌, 지붕없는 슈퍼카 '스피드스터' 티저 공개
▶ 부가티, 전설의 EB110 계승한 '센토디에치' 선봬
▶ 기아차, 2020년형 스포티지 출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