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수출규제 이후 SK하이닉스는 반토막…여행·항공사도 대폭 감소
한달반 새 상장사 5곳 중 3곳꼴 3분기 영업익 전망치 하락

일본이 한국에 대한 수출규제를 공식화한 이후 국내 주요 상장사 5곳 중 3곳꼴로 올해 3분기 영업이익 전망치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SK하이닉스는 한달 보름새 3분기 영업이익 전망치가 반 토막이 났고 여행사와 항공사의 이익 전망치도 대폭 줄었다.

19일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16일 현재 증권사 3곳 이상의 실적(연결 기준) 추정치가 있는 상장사 224곳 중 61.2%인 137곳은 일본이 반도체 소재 수출규제 방침을 발표하기 직전인 6월 말보다 3분기 영업이익 전망치가 악화했다.

이 중 131곳은 영업이익 전망치가 줄었고 3곳은 적자 전환, 3곳은 적자 확대가 각각 예상됐다.

나머지 상장사 중 83곳(37.1%)은 영업이익 전망치가 개선(1곳은 적자 축소, 1곳은 흑자 전환)됐고 4곳은 변동이 없었다.

사별로 보면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 이후 한달 보름 새 3분기 영업이익 전망치 감소 폭이 가장 큰 상장사는 SK하이닉스였다.

SK하이닉스의 3분기 영업이익에 대한 최근 전망치는 4천327억원으로 6월 말 전망치(9천104억원)보다 52.5% 줄었다.

삼성전자에 대한 전망치는 6월 말 7조5천103억원에서 최근 6조9천395억원으로 7.6% 줄었고 LG전자는 같은 기간 7천451억원에서 5천900억원으로 20.8% 감소했다.

LG디스플레이에 대한 영업손실 전망치는 6월 말 187억원에서 최근 1천922억원으로 적자 폭이 확대됐다.

일본은 지난달 1일 한국에 대한 반도체 소재 3개 품목에 대한 수출규제를 발표하고 4일부터 시행에 들어갔는데, 이는 국내 반도체·디스플레이 업체들에는 악재일 수밖에 없다.

일본의 경제보복 이후 일본을 찾는 한국 여행객이 줄고 홍콩 시위까지 격화되면서 여행사와 항공사의 영업이익 전망치도 크게 줄었다.

모두투어의 경우 3분기 영업이익 전망치가 6월 말 90억원에서 최근 49억원으로 45.3% 줄었고 제주항공(601억원→346억원, -43.2%), 하나투어(158억원→112억원, -29.6%), 대한항공(4천193억원→3천814억원, -9.0%) 등도 감소세를 나타냈다.

반면 현대차는 3분기 영업이익 전망치가 6월 말 9천496억원에서 최근 9천857억원으로 3.8% 늘었다.

같은 기간 기아차는 4천131억원에서 4천488억원으로 8.7% 늘었고 현대모비스도 5천513억원에서 5천666억원으로 2.8% 증가했다.

한편 지난해 3분기 실적 비교치가 있는 상장사 221곳 중 68.8%인 152곳은 올해 3분기 영업이익이 지난해 동기보다 증가할 것으로 전망됐다.

예를 들어 현대차의 올해 3분기 영업이익 전망치(9천857억원)는 지난해 3분기 실적치(2천889억원)보다 241.2% 늘어난 수준이고 기아차의 3분기 영업이익 전망치(4천488억원)도 작년 동기 실적치(1천173억원)보다 282.7% 증가했다.

그러나 SK하이닉스의 3분기 영업이익 전망치(4천327억원)는 작년 3분기 실적치(6조4천724어원)보다 93.3% 줄고 삼성전자의 3분기 영업이익 전망치(6조9천395억원)도 지난해 동기(17조5천749억원)보다 60.5% 감소한 수준이다.

이를 비롯해 대우조선해양(-67.4%), 삼성전기(-57.0%), SK이노베이션(-48.4%), POSCO(-30.7%), 롯데케미칼(-29.3%), 이마트(-25.3%), LG전자(-21.2%) 등 69곳(31.2%)은 올해 3분기 영업이익이 작년 동기 대비 감소할 것으로 전망됐다.

◇ 주요 상장사 영업이익 실적과 전망치 (단위: 억원)
┌──────┬─────┬─────┬─────┬──────┬─────┐
│ 상장사 │작년 3분기│올해 3분기│올해 3분기│6월말 전망치│작년 3분기│
│ │ │ 전망치 │ 전망치 │대비 최근 전│대비 최근 │
│ │ │ (6월말) │ (최근) │망치 증감률 │ 전망치 │
│ │ │ │ │ │ 증감률 │
├──────┼─────┼─────┼─────┼──────┼─────┤
│ 삼성전자 │ 175,749 │ 75,103 │ 69,395 │ -7.6 │ -60.5 │
├──────┼─────┼─────┼─────┼──────┼─────┤
│ 현대차 │ 2,889 │ 9,496 │ 9,857 │ 3.8 │ 241.2 │
├──────┼─────┼─────┼─────┼──────┼─────┤
│ POSCO │ 15,311 │ 11,801 │ 10,605 │ -10.1 │ -30.7 │
├──────┼─────┼─────┼─────┼──────┼─────┤
│ 한국전력 │ 13,952 │ 17,791 │ 16,201 │ -8.9 │ 16.1 │
├──────┼─────┼─────┼─────┼──────┼─────┤
│ LG전자 │ 7,488 │ 7,541 │ 5,900 │ -20.8 │ -21.2 │
├──────┼─────┼─────┼─────┼──────┼─────┤
│ 기아차 │ 1,173 │ 4,131 │ 4,488 │ 8.7 │ 282.7 │
├──────┼─────┼─────┼─────┼──────┼─────┤
│SK이노베이션│ 8,358 │ 5,100 │ 4,315 │ -15.4 │ -48.4 │
├──────┼─────┼─────┼─────┼──────┼─────┤
│ 한화 │ 5,900 │ 5,407 │ 5,445 │ 0.7 │ -7.7 │
├──────┼─────┼─────┼─────┼──────┼─────┤
│ 현대모비스 │ 4,622 │ 5,513 │ 5,666 │ 2.8 │ 22.6 │
├──────┼─────┼─────┼─────┼──────┼─────┤
│ LG화학 │ 6,024 │ 5,529 │ 4,809 │ -13.0 │ -20.2 │
└──────┴─────┴─────┴─────┴──────┴─────┘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