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중앙회는 소재·부품·장비 관련 국내 중소기업이 보유한 우수 기술·제품을 수요처인 대기업 등에 연계하기 위해 ‘소재·부품·장비 중소기업 기술 국산화 관련 조사’를 이달 말까지 실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지난 7월 10일 대통령 주재 경제계 초청 간담회에서 일본의 수출 규제 조치 강화와 관련해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이 제안한 연구개발(R&D) 투자와 공정거래에 기반한 상생형 구매조건부 기술개발을 통해 대·중소기업 간 기술개발 협업체계를 구현하기 위한 것이다.

중기중앙회는 1000개 이상의 소재·부품·장비 분야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개발이 진행 중이거나 완료한 기술·제품을 파악할 계획이다. 우수한 기술·제품을 보유한 중소기업을 발굴해 수요·공급 기업 간 매칭을 할 예정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