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보증기금이 중소벤처기업의 우수한 제품을 구매해 판로 확대를 지원할 수 있도록 동반성장몰을 구축한다.

기보는 지난 9일 중소기업유통센터와 ‘중소벤처기업 판로 확대 및 동반성장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판로 지원 강화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동반성장몰은 우수 중소기업 제품의 온라인 판매를 위해 유통센터에서 구축한 폐쇄형 온라인쇼핑몰이다. 공공기관·기업 등의 직원에게 지급되는 복지 포인트로도 구매 가능하다.

이번 협약에 따라 기보는 소속 임직원이 자율적으로 동반성장몰 내 중소기업 제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내부 전산망에 동반성장몰을 구축하고, 기관 활동에 필요한 수요 물품 조달에 적극 활용하기로 했다.

정윤모 기보 이사장은 “중소기업 지원 정책의 하나로 중소기업유통센터와 협업해 중소기업 판로 확대를 통한 동반 성장에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유관기관과 협업을 강화하고 중소기업에 대한 다양한 지원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