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피자헛 새 대표에 김명환 씨

한국피자헛이 5일 신임 대표이사로 김명환 전 본 아이에프 대표(사진)를 선임했다.

김 대표는 성균관대 통계학과를 졸업한 뒤 20여 년간 외식업계에 종사한 마케팅 전문가로 지난 5월까지 본 아이에프 대표를 지냈다. 이 밖에도 한솥 사업총괄 전무, 청오에프에스 대표이사 등을 맡았고 한국도미노피자 마케팅본부장(CMO)과 한국피자헛 홈서비스 마케팅 실장 등으로 일하기도 했다.

김보라 기자 destinyb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