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마늘 1.5만t 추가 수매

마늘 가격이 폭락해 지난달 정부가 2만3000t의 마늘을 사들였지만 가격이 회복되지 않자 농림축산식품부는 29일부터 농협과 함께 1만5000t을 추가 수매하기로 했다. 28일 서울 양재동 하나로마트에서 시민들이 마늘을 고르고 있다.

허문찬 기자 swea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