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사양 장착하고 가격은↓…2020년형 SM6 판매 시작

르노삼성자동차가 15일 중형 세단 SM6의 연식 변경 모델인 ‘2020년형 SM6’(사진) 판매를 시작했다.

새로 나온 SM6는 높은 상품성을 유지하면서 가격을 내린 점이 특징이다. SE와 LE·RE 트림(세부 모델)은 주요 편의사양을 기본 적용하면서도 가격은 각각 50만원, 30만원 인하했다. LE급엔 운전피로도 경보 시스템과 스마트폰과 차량을 연결할 수 있는 ‘안드로이드 오토’를 추가했다. 아울러 플래그십 브랜드인 ‘프리미에르’ 모델도 내놨다. 프리미에르 모델을 구매하면 차량정비 및 점검 시 3년 내 왕복 2회에 한해 픽업과 탁송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SM6 2.0 GDe 모델 가격은 2405만~3943만원, 1.6 TCe 모델은 2960만~3181만원이다.

박상용 기자 yourpenci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