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회 '삼성보안기술포럼' 개최
삼성전자는 다음달 20일 서울 서초동 연구개발(R&D) 캠퍼스에서 ‘제3회 삼성보안기술포럼’을 연다고 14일 발표했다. 보안기술포럼은 전문가와 업계 관계자, 학생들이 참가해 최신 연구 성과를 공유하는 국내 최대 규모 보안기술 관련 행사다. 보안기술 분야의 소프트웨어 저변 확대와 인재 발굴 등을 위해 2017년 시작했다.

올해 행사 기조강연은 삼성리서치에서 보안기술 분야를 총괄하는 안길준 팀장(전무)이 맡는다. 시스템보안 전문가인 김태수 미국 조지아공대 컴퓨터공학과 교수와 루어위 왕 미국 애리조나주립대 교수, 미국 보안기술 스타트업(신생 벤처기업) 티오리의 박세준 창업자도 강연한다. 올해는 삼성리서치의 연구 활동과 인사이트를 공유하는 세션도 마련됐다.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해킹체험존’도 운영한다. 공격, 방어, 코딩, 역공학, 암호학 등 5개 분야에서 개인의 해킹 역량을 가늠해볼 수 있다.

황정수 기자 hj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