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격·방어·코딩·역공학·암호학 등 5개 분야 해킹체험존 운영
"해킹·보안의 모든 것"…삼성, 내달 '보안기술포럼' 개최

삼성전자는 다음달 20일 서초구에 있는 서울 R&D캠퍼스에서 '제3회 삼성보안기술포럼(SSTF·Samsung Security Tech Forum)'을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보안기술 분야의 소프트웨어 저변 확대와 인재 발굴 등을 취지로 지난 2017년 시작된 이 행사는 전문가와 업계 관계자, 학생들이 참가해 최신 연구성과를 공유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보안 전문 포럼이다.

올해 행사에서는 삼성리서치에서 보안기술 분야를 총괄하는 안길준 팀장(전무)의 기조강연을 시작으로, 시스템보안 전문가인 미국 조지아공대 컴퓨터공학과 김태수 교수, 유명 해커인 미국 애리조나주립대 루어위 왕 교수, 미국 보안기술 스타트업 '티오리'의 박세준 창업자 등의 기술 강연이 이어진다.

특히 보안기술 분야에서 진행되는 삼성리서치의 연구 활동과 인사이트를 공유하는 세션도 마련됐다.

이와 함께 해킹 입문자부터 전문가까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해킹체험존'도 운영된다.

공격, 방어, 코딩, 역공학, 암호학 등 5개 분야에서 개인의 해킹 역량을 가늠해볼 수 있다.

이밖에 미래 보안 산업을 이끌 인재양성을 위한 '오픈 테크 토크'에서는 고교생과 대학생, 대학원생들이 직접 강연자로 나서 각자의 연구 결과를 발표하고 전문가들로부터 피드백을 받을 수 있다.

삼성전자는 오는 21일에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핸즈 온 랩(Hands on Lab)'을 열고 최근 유행하는 '방탈출 게임'을 활용한 보안 문제 풀이 체험을 진행할 예정이다.

"해킹·보안의 모든 것"…삼성, 내달 '보안기술포럼' 개최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