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경욱 "인천 연수세무서 신설…행안부 심의 통과"

인천경제자유구역 송도국제도시 조성사업 등으로 기업과 인구가 빠르게 유입되는 인천 연수구에 세무서가 신설된다.

자유한국당 민경욱(인천 연수구을) 의원은 13일 가칭 연수세무서 신설안이 행정안전부 심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현재 인천 연수구(인구 34만명)와 남동구(인구 53만명)를 담당하는 남인천세무서는 2017년 기준 11만6천명이었던 납세자 수가 내년에는 13만4천명까지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민 의원은 "연수세무서가 신설되면 입주기업과 외국인 사업자가 빠르게 늘고 있는 송도국제도시 등 연수구 주민의 납세환경이 한층 개선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