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편의 품목과 합리적인 가격 장점
-아담한 크기와 부족한 출력 아쉬워


현대자동차가 만든 엔트리 SUV 베뉴가 11일 공식 출시했다. 베뉴는 개성 있는 외관과 세련된 젊은 감각을 차체 곳곳에 반영해 남녀노소 누구나 부담 없는 몰수 있는 SUV 이미지를 강조한다.
베뉴 '효율·가격·험로주행'vs티볼리 '크기·성능·4WD'


무엇보다도 신차 출시와 맞물려 소형 SUV 터줏대감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티볼리와의 비교가 예상된다. 티볼리는 경쟁 차종 중 가장 최근에 나온 부분변경 신차이며 비슷한 배기량의 가솔린 엔진을 사용하고 있다는 점에서 강력한 비교 대상으로 거론된다. 한 체급 위인 코나와 저울질도 가능하지만 생애 첫 엔트리 SUV 수요를 고려하면 충분히 베뉴와 티볼리를 두고 고심할 여지가 생긴다.

크기는 티볼리가 우위를 차지한다. 베뉴는 길이 4,040㎜, 너비 1,770㎜, 높이 1,565㎜로 티볼리에 비해 185㎜ 짧고 40㎜ 좁으며 55㎜ 낮다. 휠베이스 역시 80㎜ 짧은 2,520㎜다. 현대차는 혼자만의 시간을 중시하는 사회 트렌드를 반영해 내놓은 신차라며 1인 라이프 스타일에 최적화된 공간을 확보했다고 설명했다.
베뉴 '효율·가격·험로주행'vs티볼리 '크기·성능·4WD'


베뉴의 외관은 티볼리와 같이 소비자 취향과 스타일에 따라 루프 컬러와 외장 컬러를 다르게 적용할 수 있다. 구체적으로는 두 가지 타입의 그레이와 블루, 레드, 오렌지 등 10종의 외장과 3종의 루프 컬러를 조합해 모두 11종의 투톤 루프 및 총 21가지의 색상을 선택할 수 있다. 외장과 루프색이 각각 7종과 2종에 그친 티볼리와 비교하면 보다 폭넓은 선택이 가능하다.

동력계는 배기량만 놓고 보면 베뉴가 약간 높지만 터보를 붙인 덕분에 최고출력과 최대토크는 티볼리가 한 수 위다. 티볼리는 새로 개발한 1.5ℓ 가솔린 터보 엔진에 6단 자동변속기 조합으로 최고 163마력, 최대 26.5㎏·m를 발휘한다. 이에 비해 베뉴는 스마트스트림 G1.6ℓ 엔진에 무단변속기 조합으로 최고 123마력, 최대 15.7㎏·m를 낸다. 반면 작은 크기와 가벼운 몸무게 덕분에 복합효율은 베뉴가 우세하다. 베뉴는 13.7㎞/ℓ로 티볼리에 비해 ℓ당 약 2㎞ 더 달릴 수 있다.
베뉴 '효율·가격·험로주행'vs티볼리 '크기·성능·4WD'

베뉴 '효율·가격·험로주행'vs티볼리 '크기·성능·4WD'


구동방식은 두 차종 모두 앞바퀴굴림이 기본이다. 다만 티볼리는 네바퀴굴림 방식을 옵션으로 제공하고 베뉴는 2WD 험로 주행 모드를 적용해 도로 상황에 맞춰 편안한 주행이 가능하다. 새 모드는 소프트웨어 설정으로 바퀴에 가해지는 구동력을 배분해 트랙션을 확보하는 기술이다. 종류는 크게 눈길 또는 미끄러운 노면에 특화된 스노우, 불규칙한 비포장도로에서 성능을 발휘하는 머드, 부드럽고 건조한 모래 또는 자갈 등의 노면에서 탈출을 돕는 샌드로 나뉜다.

차를 꾸밀 수 있는 액세서리 킷도 베뉴와 티볼리는 차이를 보인다. 티볼리는 데칼과 범퍼 장식 등 겉모습에 치중한 반면 베뉴는 실내 편의 품목 위주로 개별 액세서리를 준비했다. 특히, 세계최초로 선보이는 적외선 무릎 워머를 비롯해 스마트폰 IoT(사물인터넷) 패키지, 반려동물 패키지, 오토캠핑용 공기주입식 에어 카텐트 등이 경쟁차와는 차별화된 구성이다.
베뉴 '효율·가격·험로주행'vs티볼리 '크기·성능·4WD'


베뉴의 경쟁력은 가격에서 나온다. 베뉴는 1,473만원부터 2,111만원 사이에 책정됐다. 가솔린 기준 티볼리(1,678~2,355만원)에 비해 약 200만원 저렴하다. 또 베뉴의 모든 편의 품목을 넣은 가장 비싼 트림 가격은 2,199만원으로 2,515만원인 티볼리보다 316만원 싸다. 안전 및 편의 품목은 대부분 동일하기 때문에 크기와 성능에 민감하지 않다면 베뉴가 더 합리적인 선택지가 될 수 있다.

한편, 코나의 가격은 가솔린 기준 1,860만원부터 2,381만원 사이로 베뉴보다 평균 320만원 더 비싸며 풀옵션의 경우 2,800만원을 훌쩍 넘어가 베뉴는 물론 티볼리와도 큰 격차를 벌린다.
베뉴 '효율·가격·험로주행'vs티볼리 '크기·성능·4WD'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유니티, 자율주행 시뮬레이션 등 車 사업 확장
▶ 한국닛산, 불매운동 부담에 신차 행사 취소
▶ [포토]이기적인 소형 SUV, 현대차 베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