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이 엿새간의 일본 출장 일정을 마무리하고 12일 귀국했다.

일본 정부의 대(對)한국 소재 수출 규제에 대한 대응 방안 모색을 위해 지난 7일 출장길에 올랐던 이 부회장은 이날 오후 8시 55분께 전세기 편으로 김포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이 부회장은 공항에서 현지 일정 등에 대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지 않은 채 입국장을 빠져나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