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G넥스원은 서울 공릉동 육군사관학교에서 정진경 육군사관학교장과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인공지능 및 4차 산업혁명 기술의 무기체계 적용을 위한 상호 협력과 연구를 위한 상호 기술교류에 관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12일 밝혔다.

주요 협력 분야는 △인공지능 및 4차 산업혁명 기술 기반 미래 국방기술 △워리어플랫폼(개인전투체계) △무인체계·무인이동체 △육군과 관련한 상호 관심 분야 등이다. 이에 따라 LIG넥스원과 육사는 미래 국방기술 분야 연구개발인력과 기술 등의 상호 교류 및 협력을 수행한다.

김 대표는 “국가 방위산업에서 인공지능(AI) 분야는 무궁무진한 사업 가능성과 잠재력이 내재화된 영역”이라며 “육사와의 업무 협력을 통해 AI 분야에서 새로운 패러다임과 가능성을 제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재후 기자 hu@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