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동서발전은 12일 서울 강남구 한국발전공기업 협력본부에서 SK가스와 ‘울산지역 산업활성화를 위한 에너지사업 공동개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울산 내 에너지사업을 공동 개발하고,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하자는 취지다. 울산시가 미래 먹거리 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수소경제 활성화를 위해 두 기업은 역량을 모으기로 했다.

구은서 기자 ko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