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스턴마틴 로고 삽입한 감독 의자 제공
-전광판 영상 광고·제품 전시회·선수 사인회 서초전시장에서 개최 등


애스턴마틴서울이 두산베어스와 통합 마케팅 관련 스폰서십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스폰서십은 국내 프로야구를 통해 애스턴마틴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기 위해 기획했다. 양사는 스폰서십에 따라 다양한 공동 마케팅을 시행할 계획이다. 덕아웃에는 애스턴마틴 로고를 새긴 감독 의자를 배치한다. 경기 중에는 전광판에 광고 영상을 노출하며 홈경기 시 제품 전시회를 개최한다. 시즌 종료 후에는 애스턴마틴 서초전시장에서 두산 베어스 팬 사인회를 여는 내용도 포함한다. 스폰서십은 2019 시즌에 한해 진행한다.

애스턴마틴서울, 두산베어스와 공동 마케팅 나서


이태흥 애스턴마틴서울 대표는 "애스턴마틴 브랜드의 특징이 두산베어스의 플레이와 닮아 두 브랜드간 팀워크를 기대한다"며 "스폰서십 외에 다양한 공동 마케팅을 통해 시너지를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구기성 기자 kksstudio@autotimes.co.kr


▶ 현대기아차, 준대형 세단 점유율 97% 돌파
▶ [人터뷰]벤틀리 "한국 소비자, 젊고 잠재력 높다"
▶ [르포]대학생이 만든 자율주행차, 응급차 양보까지?
▶ [르포]'화재 이슈' 넘은 BMW, 새 디젤 자신감 내비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