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홍 자동차 사업부 상무이사 신임 사장으로 임명
-2002년 입사해 자동차와 모터사이클 사업의 요직 거쳐


혼다코리아가 이지홍 자동차 사업부 상무이사를 신임 대표이사 사장으로 임명했다고 14일 밝혔다.

이 신임 대표이사는 2002년 입사해 2013년 사업관리부 이사, 2014년 모터사이클 영업부문 이사, 2015년 자동차 영업부문 이사, 2016년 자동차 사업부 상무이사 등을 두루 거치며 혼다차와 모터사이클의 성장을 견인해 왔다.

자동차 사업부 상무이사를 맡은 2016년 이후에는 2017년 10년만의 1만대 판매 돌파, 2018년 오딧세이 수입 미니밴 판매 1위 등의 실적을 이끌어냈으며 올 3월에는 수입차 판매 3위를 달성하기도 했다.
혼다코리아, 이지홍 신임 사장 취임



이지홍 대표이사 체제의 혼다코리아는 올해 자동차 부문에서 연간 1만1,000대 판매를 목표로 한다. 또한 지난해 최초로 연간 2만대 판매를 달성한 모터사이클 분야에서는 총 2만5,000대 판매를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기존 정우영 대표이사는 13일 주주총회에서 대표이사 회장으로 임명됐으며 앞으로 감독 기관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캐딜락코리아, 판매 성장에도 수장 바뀌는 이유는?
▶ 캐딜락코리아, 판매 성장에도 수장 바뀌는 이유는?
▶ 현대차, 서비스 엔지니어 경연대회 열어
▶ 쉐보레 트래버스, '팰리세이드' 피해 '수입차'로 경쟁 가닥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