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2
바캉스 프린트 반팔 셔츠, 멀티 아쿠아슈즈 ‘포레이 쿨’

바캉스 프린트 반팔 셔츠, 멀티 아쿠아슈즈 ‘포레이 쿨’

여름이 성큼 다가왔다. 아웃도어 브랜드 K2는 한여름에도 입을 수 있는 ‘바캉스 시리즈’와 물놀이에 좋은 멀티 아쿠아슈즈를 새로 내놨다.

K2의 바캉스 시리즈는 무게가 가볍고 바람이 잘 통하는 소재를 사용한 여름용 의류다. 시원해 보이는 색상과 프린트를 넣었다. 여름에 평상복으로 입기에 좋고 휴가지에서도 잘 어울리도록 디자인했다.

바캉스 시리즈의 종류는 폴로 티셔츠, 라운드 티셔츠, 원피스 등으로 나왔다. 대표 제품인 ‘바캉스 프린트 폴로 티셔츠’는 앞면에 산호수 프린팅이 들어간 상품이다. 물에 젖거나 땀이 나도 빠르게 말려주는 소재로 제작했기 때문에 쾌적하게 입을 수 있다. 네이비, 다크네이비 두 가지 색상으로 출시됐다. 가격은 8만9000원이다.

남성용 제품으로 나온 ‘바캉스 프린트 반팔 셔츠’는 청량감이 있는 시어서커 우븐 소재를 사용한 것이 특징이다. 은은한 멜란지 프린트를 넣어 고급스러움을 살렸다. 심플한 디자인으로 제작돼 여름철 출장에서 ‘쿨비즈룩’으로 입기에도 적합하다. 가격은 9만9000원이다.

시원하게 입는 '바캉스 시리즈'…물놀이 갈땐 '멀티 아쿠아슈즈'

물놀이를 위한 신제품도 나와 있다. K2의 멀티 아쿠아슈즈 ‘포레이 쿨’은 여름철 계곡이나 해변에서 편하기 신을 수 있는 제품이다. 평상시에도 신을 수 있는 디자인을 적용했다. 등산화를 잘 만드는 K2가 등산화에 적용하는 엑스그립 아웃솔(밑창)을 이 신발에 넣었다. 잘 미끄러지지 않도록 접지력을 높였고 물이 잘 통하게 만들었다. 특히 계곡에서 물놀이를 할 땐 물가의 바위 등이 미끄러워 접지력이 높은 아쿠아슈즈를 신어야 한다.

포레이 쿨은 특히 ‘워터 드레인’ 배수 시스템을 적용한 것이 강점으로 꼽힌다. 신발 안으로 들어온 물은 빠르게 배출하고, 외부의 물이 들어오면서 생기는 역류 현상을 최소화하는 역할을 한다. 쿠션감이 뛰어난 에어 플로 인솔(깔창)을 적용해 발의 피로감을 덜어준다. 인솔은 따로 빼서 세탁할 수 있다. 또 외부 충격에 강한 고무 소재의 토캡을 발가락 앞쪽에 덧대 돌이나 바위에 부딪혀도 발을 보호할 수 있게 했다. 돌려서 신는 보아 다이얼을 적용해 신고 벗기가 편하다. 색상은 블랙, 네이비, 그레이 등 세 가지로 나왔다. 가격은 16만9000원.

신동준 K2 용품신발기획팀 부장은 “여름이 길어지면서 편안하고 쾌적하게 신을 수 있는 아쿠아슈즈를 찾는 소비자가 매년 늘고 있다”며 “K2의 ‘포레이 쿨’은 여름철 물놀이는 물론 장마철에 매일 신을 수도 있어 실용적인 제품”이라고 말했다.

민지혜 기자 spo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