빙그레, '희망풍차' 사업에 2억 기부

빙그레가 11일 바나나맛우유 판매 수익금 중 2억원을 대한적십자사 ‘희망풍차’ 사업에 기부했다. 대한적십자사 서울사무소에서 전창원 빙그레 대표(오른쪽)가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에게 기부금을 전달하고 있다. 희망풍차는 질병, 실직, 사고 등으로 위기에 놓인 가정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