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니커에프앤지가 해태USA·야미바이와 3자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마니커에프앤지 제공.

마니커에프앤지가 해태USA·야미바이와 3자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마니커에프앤지 제공.

미국에 삼계탕과 삼계죽 제품을 수출하고 있는 마니커(884 -1.23%)에프앤지가 수출 확대 발판을 마련했다.

마니커에프앤지는 해태USA, 야미바이(YAMIBUY)와 함께 미국 온·오프라인 시장 삼계탕 제품 판매를 위한 3자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그동안 마니커에프앤지는 해태USA를 통해 2014년부터 미국 내 주요 오프라인 매장에서 삼계탕과 삼계죽 제품을 판매해 왔다.

이번에 미주지역 아시아계 최대 온라인 쇼핑몰인 야미바이까지 협약을 맺으면서 온라인으로 판매 영역을 확대할 수 있게 됐다.

야미바이에서 삼계탕 판매를 시작하면 북미지역 전역에서 손쉽게 한국산 삼계탕을 접할 수 있게 된다.

윤두현 마니커에프앤지 대표는 "해태USA와 야미바이가 어려움 없이 우리 삼계탕과 삼계죽 제품을 미국 전역에 판매할 수 있도록 제품생산과 품질관리 등 공급자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