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렉스턴 스포츠 칸 출시 및 시승행사 열어
-브랜드 인지도 향상 및 판매 확대 총력


쌍용자동차가 호주시장에 렉스턴 스포츠 칸을 출시하고 미디어 시승회를 열어 해외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고 31일 밝혔다.
쌍용자동차, 호주서 신제품 출시로 시장 강화


회사는 지난 29일부터 31일까지 호주 멜버른에서 렉스턴 스포츠 칸(현지명 무쏘 XLV) 미디어 출시 행사를 열고 온·오프로드 시승행사를 진행했다. 호주 기자단은 렉스턴 스포츠 칸의 내외관 디자인과 넉넉한 공간, 견인력 등을 장점으로 내세우며 성장 가능성을 평가했다.

이를 계기로 쌍용차는 적극적인 해외 시장 공략으로 입지를 다진다는 계획이다. 또 지난해 11월에는 호주 멜버른에 첫 해외직판 법인을 설립하고 유럽 및 남미, 중동에 이은 제 4의 수출 시장으로 성장시키기 위해 적극 나서고 있다.

예병태 쌍용차 대표이사는 "이번 렉스턴 스포츠 칸에 이어 하반기 코란도 출시도 예정돼 있는 만큼 강화된 제품 라인업을 바탕으로 브랜드 인지도 향상과 현지 판매네트워크 확대, 판매 물량 증대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BMW코리아, 미니 60주년 한정판 출시
▶ 한국토요타, 토요타·렉서스 포항 영업망 개선
▶ 고향으로 돌아가는 인피니티, 배경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