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가 일본 혼다자동차로부터 ‘2018 올해의 협력사’에 선정됐다고 24일 발표했다.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는 ‘품질 및 배송’ 부문과 ‘가치’ 부문에서 우수 협력사로 선정됐다. 우수협력사로 선정된 45개 기업 가운데 2개 부문에 동시에 이름을 올린 협력사는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를 포함해 4곳이다.

혼다는 기대감 충족, 뛰어난 가치 창출, 새로운 혁신 시도 등을 기준으로 매년 우수 협력사를 선정하고 있다.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는 2013년부터 혼다에 타이어를 공급하고 있다. 현재 북미지역에 있는 16개 혼다 공장에 신차용 타이어를 납품하고 있다.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관계자는 “글로벌 주요 완성차 브랜드와 파트너십을 강화하고 있다”며 “시장 영향력을 확대해 품질 경쟁력을 키우겠다”고 말했다.

박상용 기자 yourpenci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