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금융그룹은 그룹 계열사 공동 프리미엄 브랜드로 '디그니티(DIGNITY)'를 선정하고 새로운 브랜드 아이덴티티(BI)를 발표했다.

DGB금융그룹은 그룹 계열사 공동 프리미엄 브랜드로 '디그니티(DIGNITY)'를 선정하고 새로운 브랜드 아이덴티티(BI)를 발표했다.

DGB금융그룹은 그룹 계열사 공동 프리미엄 브랜드로 '디그니티(DIGNITY)'를 선정하고 새로운 브랜드 아이덴티티(BI)를 16일 발표했다.

외부 전문 자문과 내부 직원 의견 수렴 등을 거쳐 발표된 새로운 프리미엄 BI 디그니티는 '위엄, 품위'라는 뜻이다. 고객들의 곁에서 더 큰 긍지를 만드는 품격 있는 금융생활을 제공한다는 의미를 담았다.

이는 DGB금융그룹의 프리미엄 서비스를 하나로 모으는 허브 역할을 할 예정이다. 디그니티가 적용될 첫 점포는 DGB대구은행 본점에 위치한 DGB대구은행 PB센터와 하이투자증권의 복합점포인 'DIGNITY 본점 센터'. DGB대구은행 월배영업부에 위치한 '디그니티 월배 센터'다.

두 지점은 DGB금융그룹이 창립 8주년을 맞는 오는 5월17일 개점행사를 개최한다. 우수고객을 초청해 '디그니티'를 소개, 복합점포 투어, 명강사 초청과 문화 공연 등의 행사를 진행한다.

DGB금융그룹 관계자는 "금융시장의 새로운 변화에 대응하고 종합금융그룹으로 성장한 DGB금융그룹을 통합하는 새로운 프리미엄 브랜드 필요성이 대두돼 약 반년의 준비기간을 거쳐 새 BI를 선보인다"며 "디그니티를 시장에 성공적으로 정착시키고, 계열사간 통합 프리미엄 금융 서비스로 글로벌 금융그룹으로 거듭나기 위해 노력하겠다" 말했다.

김은지 한경닷컴 기자 eunin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