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루페인트가 서울 용산 전쟁기념관에 문을 연 놀이문화공간 ‘해피인사이드’에 협력사로 참여했다고 15일 밝혔다.

해피인사이드는 이색적인 놀이문화공간으로 조기 예매 티켓 2차분까지 매진되며 관심을 받은 행사다. 노루페인트는 해피인사이드의 전시기획사 ‘하이아일랜드’와 손잡고 해피인사이드의 전체부스를 다채로운 색깔로 꾸몄다. 컬러 기획은 노루페인트와 아이돌 뮤직비디오 미술팀인 아트오브서영의 박서영 감독, 하이아일랜드 팀이 협업했다. 미국 팬톤사가 선정한 올 트렌드 컬러를 바탕으로 ‘노루프리미엄 팬톤페인트’ 컬러를 활용했다.

해피인사이드는 일상 속 다양한 감정을 표현하는 이모티콘의 모습과 행복을 접목하여 5가지 테마인 ‘일상-혼돈-탈출-기쁨-환희’ 순환 속에 있는 감정을 컬러로 공간에 녹여냈다는 평가를 받는다. 행복한 상상으로 가득 찬 시각적 조형물로 연출된 공간에서 행복으로 향하는 각각의 시선에 대한 경험을 선사하는 게 전시 목표다.

노루페인트 관계자는 “팬톤 고채도 컬러를 사용해 사진 촬영에 최적화된 5가지 테마의 컬러 공간의 부스들을 연출했다”며 “일상속 행복의 컬러들을 발견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번 전시는 오는 10월27일까지 용산전쟁기념관에서 진행된다. 일반 티켓구매는 네이버, 위메프, YES24 등에서 가능하다.

서기열 기자 philo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