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새 소형 SUV 이미지 공개

기아자동차가 올 하반기에 판매할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의 실물 예상도(렌더링 이미지·사진)를 14일 공개했다. 이 차량은 3월 서울모터쇼에서 공개한 콘셉트카 ‘SP 시그니처’의 양산 버전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강인하면서도 세련된 디자인이 특징”이라며 “전조등과 전면 라디에이터 그릴 상단의 LED(발광다이오드) 조명이 연결되는 ‘시그니처 라이팅’이 소비자 눈길을 끌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차는 스토닉보다 크고 스포티지보다는 작다. 한국과 유럽, 인도, 중국 등에서 판매할 예정이다.

회사 관계자는 “밀레니얼 세대(1981~1996년생)를 본격 겨냥한 SUV 차량”이라고 말했다.

도병욱 기자 dod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