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객 의견 듣는…" 현대차 온라인 소통플랫폼 '히어' 운영

현대자동차가 온라인에서 고객 의견을 듣고 고객과 함께 상품과 서비스를 개발해가는 커뮤니케이션 플랫폼 '히어(H-ear)' 운영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는 2016년부터 해온 고객 소통 프로그램 'H옴부즈맨'을 온라인 버전으로 확대 개편한 것이다.

현대차는 선별된 참가자들이 오프라인 모임을 기반으로 활동하던 기존 방식을 넘어서 누구나 언제든 현대차를 포함해 자동차 관련 아이디어를 자유롭게 제안할 수 있도록 영역을 확장했다고 설명했다.

'히어(H-ear)'는 현대차(H)의 귀(ear)가 되어 고객의 의견을 경청(hear)하겠다는 뜻이라고 현대차는 말했다.

히어를 이용하려면 홈페이지에서 회원 가입을 하면 된다.

추가 정보를 입력해 '패널'이 되면 의견을 주고 받는 공간인 랩(Lab)에 참여할 수 있다.

랩은 ▲상품(차량·신기술·친환경) ▲고객 서비스 ▲정비 서비스 ▲판매 채널 ▲시장/트렌드 ▲기타 등 6개 카테고리에 다양한 주제로 개설된다.

패널에게는 전용 멤버십 카드가 발급되며, 우수 아이디어 포상 등에 지급되는 멤버십 캐시를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고, 등급에 따라 신차 구매와 수리 공임비 할인 혜택도 제공된다.

15일까지 패널로 가입한 고객이 이벤트 페이지에 글을 남기면 스타벅스 아이스 아메리카노(1잔) 모바일 상품권을 경품이 제공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