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은 지난 11일 서울숲에서 열린 ‘2019년 세계 공정무역의 날 한국 페스티벌’에서 ‘공정무역 실천 기업’ 추진을 선언했다고 12일 밝혔다. 신보는 국내 기업·공공기관 중 처음으로 ‘공정무역 실천 기업’ 추진을 선언함으로써 사회적 가치 실현을 선도하는 기관으로 확고히 자리매김했다고 자평했다.

신보는 이번 선언을 통해 △공정무역 제품 사용 확대 △공정무역 교육 △공정무역 기업 지원 강화 등 공정무역 활성화를 위한 여러 가지 방법을 내놓겠다고 밝혔다. 조경식 신보 이사는 “이번 선언을 계기로 신보는 윤리적 소비를 전사적으로 적극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신영 기자 nyuso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