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차 1대당 5,000원 적립해 산불 피해 복구 지원
-K5·K7 LPI 구매 시 최대 20만원 할인

기아자동차가 강원 고성 산불 피해 복구 지원을 위한 친환경차 나눔 캠페인을 시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기아차가 친환경차(EV, HEV, PHEV, LPI)를 1대 판매할 때마다 5,000원씩 적립해 산불 피해 복구 지원 기금을 마련하는 소비자 참여형 사회공헌이다. 기아차는 적립 기금을 생필품, 가전제품, 생계비, 주택보수비 등의 형태로 피해 가정을 지원하는데 사용할 계획이다.

기아차, 친환경차 판매로 고성 산불 복구 돕는다


또한, 기아차는 캠페인에 대한 소비자 관심을 유도하고 친환경차 보급 확대를 위해 LPG차 구매자를 대상으로 혜택을 제공한다. 기아차는 6월 말까지 K5, K7 LPI 구매자 선착순 3,000명에게 총 20만원 상당의 혜택을 제공하는 LPI 더블 지원 이벤트를 운영한다. 이 행사는 10만원 할인과 SK LPG 충전소에서 가스 충전 시 1회 최대 3,000원 인하를 지원한다(단, 하루 1회 3만원 이상 충전 / 총 할인 금액 10만원 限).

이밖에 기아차는 노후 경유 1t 화물차를 봉고 LPI 트럭으로 교체하는 소비자에게 환경부 보조금 이외에 50만원의 추가 할인을 제공하며 총 20만원 상당의 SK가스, E1 충전카드도 지급할 예정이다.

구기성 기자 kksstudio@autotimes.co.kr


▶ 다이슨, 새 전기차 키워드는 휠·구조
▶ 국토부, 다임러·볼보 덤프트럭 리콜
▶ 벤츠코리아, 친환경차 전용 거점 만드나
▶ [르포]서킷 주행이 보여준 현대기아차의 자신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