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중견기업 지원사업 설명회'…수출기업 해외마케팅 지원

산업통상자원부는 3일 중견기업들이 경쟁력 강화와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해 정부 지원사업을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중견기업 지원사업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설명회에서는 중견기업 150여개사를 대상으로 중견기업 지원을 위한 일자리·수출·연구개발(R&D)·금융 등 주요 정책을 소개했다.

산업부·고용부는 기업이 노·사·민·정 상생을 통해 지역 일자리를 창출할 경우 중앙·지방 정부의 다양한 패키지 지원을 받을 수 있는 '상생형 지역일자리 지원 제도'를 안내했다.

산업부는 앞서 전국 5개 권역에서 지방자치단체 등을 대상으로 권역별 순회 설명회를 개최했으며, 이번 기업 설명회와 연계해 앞으로 필요한 기업·지자체에 상호 매칭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 자리에서는 '지역대표 중견기업 육성사업'도 소개됐다.

지자체가 지역산업 정책을 고려해 추천한 기업이 양질의 일자리 창출 및 지역 산업생태계를 선도할 글로벌 전문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역 대표 중견기업 키운다…상생형 지역일자리 사업 연계

지역대표 중견기업으로 선정되면 R&D 뿐만 아니라 월드클래스 사업 지원 우대, 특허 전략 수립, 수출 지원, 스마트 공장 시스템 구축 등 기업 성장에 필요한 지원이 종합적으로 제공된다.

'수출도약 중견기업 육성사업'의 경우 전자, 의료·의약품, 화장품 등 다양한 분야에서 성장 가능성이 높은 중견기업을 선발해 일대일 맞춤 해외마케팅 지원을 통해 이들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돕는 사업으로, 올해 70억원의 예산이 책정됐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