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그룹이 캐나다 3대 인공지능(AI) 전문기업인 엘리먼트AI와 손잡고 디지털 전환에 속도를 내기로 했다.

신한금융은 2일 서울 중구 신한디지털캠퍼스에서 엘리먼트AI와 협력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엘리먼트AI는 마이크로소프트, 텐센트, 인텔 등 세계적인 정보기술(IT) 기업으로부터 투자를 받아 AI 연구를 전문으로 하는 곳이다.

세계 곳곳의 자본시장, 은행, 보험, 보안 등의 기업에 AI 솔루션 및 자문을 제공하는 기업으로 유명하다.

정지은 기자 jeo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