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면세점, 호주대사로부터 감사장

이갑 롯데면세점 대표(왼쪽)가 호주 관광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로 30일 서울 롯데면세점 명동본점에서 제임스 최 주한 호주대사(오른쪽)로부터 감사장을 받았다. 롯데면세점은 지난해 JR듀티프리가 운영하던 호주 4개 점(브리즈번, 멜버른, 다윈, 캔버라)과 뉴질랜드 1개 점(웰링턴)을 인수해 올초부터 운영하고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