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용 줄이고 효율적 관리 장점

쏘카가 법인 렌탈 서비스 확대를 위한 '쏘카 비즈니스'를 선보인다고 24일 밝혔다.
쏘카, 법인 전용 렌탈 확대


새 서비스는 기업의 다양한 요구에 맞춘 요금제와 관리 시스템을 제공한다. 카드, 세금계산서, 후불정산 등 결제방식을 다양화하고 업종과 규모, 업무차 이용패턴 등에 맞는 합리적인 요금제를 선택할 수 있도록 제공해 맞춤형 업무용 초단기 렌탈도 가능해졌다. 쏘카앱을 통해 임직원이 언제 어디서든 필요한 시간만큼 요금을 내고 이용하기에 법인이 직접 차를 소유하거나 유지 관리할 필요가 없다.

이와 함께 전국 4,000여 개의 쏘카존에서 1만2,000여 대의 다양한 쏘카 차를 필요에 따라 상시 이용할 수 있다. 또 앱을 통한 차 이용 및 스마트키 조작, 주행요금 정산 등이 가능한 만큼 매번 키를 분출 받거나 운행일지 작성 및 하이패스, 주유비 등의 번거로운 영수증 처리 과정을 거칠 필요가 없다.

한편, 올해 9월까지 쏘카 비즈니스 회원에게는 프리미엄 월 정액 요금을 무료로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람보르기니 SUV 인증통과...내달 국내 출시
▶ [하이빔]스포츠카의 전동화 부추기는 규제
▶ 4월 중고차시장, 신형 출시에도 시세 오른 쏘나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