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일 김포국제공항 국내선청사에서 열린 그린공항, 친환경 여행 만들기 캠페인에 참석한 (왼쪽부터) 이은희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 상임대표, 조명래 환경부 장관, 손창완 한국공항공사 사장이 기후변화 조형물(SOS 나의지구를 구해줘) 앞에서 친환경 여행을 권장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3일 김포국제공항 국내선청사에서 열린 그린공항, 친환경 여행 만들기 캠페인에 참석한 (왼쪽부터) 이은희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 상임대표, 조명래 환경부 장관, 손창완 한국공항공사 사장이 기후변화 조형물(SOS 나의지구를 구해줘) 앞에서 친환경 여행을 권장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3일 김포국제공항 국내선청사에서 열린 그린공항, 친환경 여행 만들기 캠페인에 참석한  (왼쪽부터)  조명래 환경부 장관,  이은희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 상임대표, 손창완 한국공항공사 사장이 친환경 자전거로 솜사탕을 만들고 있다.

23일 김포국제공항 국내선청사에서 열린 그린공항, 친환경 여행 만들기 캠페인에 참석한 (왼쪽부터) 조명래 환경부 장관, 이은희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 상임대표, 손창완 한국공항공사 사장이 친환경 자전거로 솜사탕을 만들고 있다.

김범준 기자 bjk07@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