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일 오전 강원 동해시 북동쪽 54km 해역에서 발생한 지진과 관련해 한국수력원자력은 "원자력발전소에는 영향이 없다"고 밝혔다.

한수원은 "현재 가동 중인 발전소는 정상운전 중이며 이번 지진으로 지진 경보가 발생한 원전도 없다"고 말했다.

기상청은 이날 오전 11시 16분 강원 동해시 북동쪽 54㎞ 해역에서 규모 4.3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정확한 발생 위치는 북위 37.88, 동경 129.54이다.

발생 깊이는 32㎞로 추정된다.

지진 규모 4는 '실내에서 많은 사람이 느끼고, 밤에는 잠에서 깨기도 하며, 그릇과 창문 등이 흔들림'으로 표현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