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디자인 정체성 '용의 얼굴' 적용

중국 전기차 제조사 BYD가 고성능 전기차 E-Seed GT 컨셉트를 선보였다.

16일 BYD에 따르면 E-Seed GT 컨셉트는 지난해 공개한 E-Seed 컨셉트 시리즈의 확장판이다. 외관은 용에서 영감을 얻은 디자인을 전면부에 반영했다. 회사는 새 디자인 정체성을 '용의 얼굴'이라 칭한다. 실내는 4인승이며 대형 걸윙도어를 통해 타고 내릴 수 있다. BYD는 새 차를 향후 대량 생산, 판매한다는 계획이다.
[2019 상하이]BYD, 고성능 전기차 'E-Seed GT 컨셉트'


상하이=구기성 기자 kksstudio@autotimes.co.kr

▶ [2019 상하이]르노, 차별화 이룬 전기 SUV 'K-ZE'
▶ [2019 상하이]미니, 디테일 강조한 클럽맨
▶ [2019 상하이]체리, 새 SUV 기함 'TIGGO8'
▶ [2019 상하이]니오, 플래그십 예고편 'ET프리뷰'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