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문화재단이 ‘경기도 시·군 지역특화 마이스(MICE) 공모사업’ 에 선정되었다.

‘경기도 시·군 지역특화 마이스 공모사업'은 경기도와 경기관광공사(경기MICE뷰로)가 31개 시·군에 기반을 두고 있는 산업, 사회, 문화와 연관된 국제회의를 경기도 대표 마이스로 육성하는데 목표가 있다.

김포시는 올해 10월에 열릴 ‘2019 김포시장배 국제무선자동차대회’가 선정되어 2,000만원을 지원받는다.

지난 10월에 열린 '김포시장배 국제무선자동차대회'에는 해외 참가선수 30명, 국내 참가선수 71명이 참가했고, 행사장에 1천 여명이 방문하여 대회를 관람하고 무선 자동차 관련 프로그램을 즐겼다.

최해왕 김포문화재단 대표이사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을 통해 국제적으로 성장 가능성 있는 본 대회를 지역 특화 컨벤션 콘텐츠로 육성하고, 무선자동차 분야의 전문 지식 공유는 물론 일반인들이 친숙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세미나와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들을 접목시킬 예정이다. 또한 김포시의 산업, 관광, 문화 등과 연계하여 대표적인 관광·마이스 콘텐츠로 육성하여 지역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고자 한다.”고 밝혔다.

경규민 한경닷컴 기자 gyumi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