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몬스는 강원도 산불 피해 주민들을 위해 불에 잘 타지 않는 난연 매트리스 3억원어치를 기부한다고 16일 발표했다.

시몬스가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 열매를 통해 기부한 매트리스는 고성과 속초, 동해 이재민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임시 대피소가 아닌 화재 피해 실태 조사 이후 이재민들이 실제로 거주하게 될 가정으로 전달될 예정이다. 시몬스 측은 화재 때 대피 시간을 확보해주는 난연 매트리스를 전달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시몬스는 이번 화재로 자택이 불탄 시몬스 속초점 대리점주에게도 특별지원금 3000만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심성미 기자 smshim@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