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배지’ 바꾼 우리금융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가운데)이 15일 서울 소공로 우리은행 본점에서 새 그룹 배지를 착용하고 직원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우리금융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