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회사에 딱! 中企 지원책 A to Z

창업진흥원, 내달 7일까지 모집
창업진흥원은 다음달 7일까지 비즈니스모델 및 사업계획 수립 과정을 지원하는 ‘2019년 실전창업교육’에 참여할 예비창업자 1500명을 모집한다고 15일 밝혔다.

실전창업교육은 아이디어 개발, 비즈니스모델 수립, 린스타트업(시제품 생산 및 시장 반응을 단기간 점검하는 과정) 등 단계별 교육을 통해 예비창업자를 준비된 창업자로 양성하기 위한 프로그램이다. 과정은 5개월간 진행된다.

‘아이디어 개발’ 과정에서는 창업 관련 기초역량 함양과 아이디어 구체화 등 비즈니스모델 정립을 위한 사전 학습을 지원한다. 온라인 창업교육 플랫폼 ‘창업 에듀’를 활용한 교육과 아이디어 구체화 과정 등 온·오프라인을 결합한 방식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비즈니스모델 수립’ 과정은 짧은 시간 안에 아이디어의 문제점을 도출해 해결 방안을 모색하고 고객 검증 등을 통해 비즈니스모델을 구체화할 수 있는 과정이다.

마지막 단계인 ‘린스타트업’은 최소 요건 제품(MVP) 제작, 비즈니스모델 검증, 시장 검증 등의 과정을 통해 비즈니스모델을 수정하고 체계적인 사업계획을 수립하도록 지원한다. 비즈니스모델 수립 교육을 마친 뒤 150명을 선발, 이들에게 MVP 제작 등에 드는 비용(최대 1000만원)도 지원한다. 이 과정은 3개월간의 집중 멘토링으로 이뤄진다. 중소벤처기업부의 케이스타트업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김진수 기자 tru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