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3일 고(故)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빈소를 찾았다.

이 부회장은 이날 오전 9시 15분께 고인의 빈소가 마련된 서울 신촌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을 찾아 조의를 표하고 유족들을 위로했다.

빈소에서는 상주인 장남 조원태 대한항공 사장과 장녀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 차녀 조현민 전 대한항공 전무가 이 부회장을 맞았다.

이 부회장은 빈소에 약 10분 정도 머문 뒤 장례식장을 떠났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